자유주의에 관한 질문.

2010-07-14 17:26:06, Hit : 3922

작성자 : 자유주의궁금
김규항씨 글
http://www.hani.co.kr/arti/opinion/column/425949.html
진중권씨 글
http://www.cine21.com/Article/article_view.php?mm=005003029&article_id=61413


위 두 글을 읽고 이것저것 찾아보고 고민을 해보아도 모르겠어서 질문을 올립니다.


1. 민주당이 자유주의 정당인가요?
   그렇다면 왜 그렇게 불리는 것이며 그 때 자유주의는 무엇을 의미하는 것인가요?

2. 자유주의적 가치가 진보적 가치와 충돌하나요?
   김규항을 비롯한 진보진영에서 왜 이를 비판하는 것인가요?


자유주의라는 말이 워낙 광의의 의미를 지니고 있어서 그런 것인지 정확히 이해를 못하겠네요.

박상훈 대표님을 비롯하여 후마니타스를 들르는 많은 분들의 이야기를 듣고 싶습니다.
시간나신다면 누구든 명쾌한 답변 부탁드립니다. 감사합니다.^^


원글작성자
원 글의 작성자입니다. 답변을 찾지 못해서 한동안 사이트에 안 들어오다가
오늘 우연히 들러서 확인하게 되었네요. 답변주셔서 감사합니다.
대표님의 말씀대로 고민해보아야겠습니다.^^
2010-10-10
23:48:44

수정 삭제
박상훈
4.
자신이 생각하는 진보가 아니거나 혹은 누군가를 부정적으로 묘사하기 위해 "자유주의자"로 지칭하는 언어 사용은 절제되었으면 해요. 그건 논의를 확장하고 진전시키기 위한 기능보다 논의 자체를 못하게 억압하는 언어 사용법이라고 보구요. 그러나 스스로를 자유주의자라고 자신있게 말하는 사람도 그렇게 좋아하지 않아요. 한국사회에서 스스로를 자유주의자라고 말한다는 것은 그 사람이 크게 부족한 것 없는 엘리트여서 어떤 공동체적-집단적 가치나 규율에 나를 구속시키지 말라는 무의식을 드러내는 경우가 많기 때문입니다. 그래서 "넌 자유주의자다", "원래 난 자유주의자다" 는 것으로 논의를 끝내기보다 자유주의를 논의하는 것의 어려움 때문에 고민하고, 명쾌한 판단을 얻지 못해 괴로워하는 것이 더 좋은 태도가 아닐까 해요. 결론적으로 말해, 자유주의를 잘 이해하는 것은 어려운 일이지만, 어려운 주제에 제대로 도전할 때 얻는게 많다는 격언에 위로받으며 계속 고민해 볼 수밖에 없지 않겠나 싶어요.

(추신. 질문에 답변 늦은 점 죄송해요. 사실 다른 분들이 답변하시면 좋겠다 해서 그냥 잊고 있었는데 후마니타스 정민용 주간이 꼭 해야한다고 해서 이상과 같이 제 생각을 급하게 말씀드렸어요. 다른 분들이 더 좋은 의견 올려 주시길 부탁드려요.)
2010-07-27
11:31:45

수정  
박상훈
3.
제 의견을 말씀드리고 싶지만, 솔직히 저도 아직은 불완전한 판단만 갖고 있어요. 저는 자유주의의 보편성을 인정하는 편이고 따라서 자유주의에 대해 우리사회에서 제대로 검토되고 있지 못한 점을 매우 아쉽게 생각해요. 우리가 민주주의의 문제라고 생각하는 많은 주제들이 사실은 자유주의의 주제인 경우가 많고, 무엇보다도 우리 사회의 진보파들이 자유주의를 너무 쉽게 무시하는 것을 안타깝게 생각하지요. 자유주의만으로 충분하다고는 생각하지 않지만 자유주의를 부정하는 민주주의나 진보 역시 문제가 많다고 생각하고요.
2010-07-27
11:15:54

수정  
박상훈
2.
앞서에서는 우리사회에서 자유주의가 논의되는 맥락을 말씀드렸다면, 다음으로는 자유주의 자체에 대해 생각해봐야 할 것 같습니다. 그런데 이 주제는 매우 논쟁적일 수 있습니다. 예를 들어 자유주의의 보편성과 진보성을 인정하는 분들은 한국처럼 "자유주의적 전환의 모멘트" 없는 민주화의 문제를 제기하고 있고, 반대로 자유주의를 부정적으로 보는 사람들은 한국사회의 "자유주의 과잉"을 강조하고 있기 때문이죠. 그런데 제가 이렇게 정리하고는 있지만 실제로 자유주의 문제를 주제로 좋은 논의는 많지 않다는 점을 꼭 염두에 두셔야 하겠습니다. 제 생각엔 한국 사회에서 자유주의는 아직 "논쟁 이전 상태" 아닌가 싶어요. 아니면 몇몇 분들이 문제를 제기했지만 별 메아리가 없다고 할 수도 있구요.
2010-07-27
11:06:09

수정  
박상훈
1.
제 생각엔, 이 질문은 부탁하신 "명쾌한 답변"이 안 되더라도 질문 자체가 중요하다고 봅니다. 사실 한국에서 자유주의란 무엇이냐에 관한 좋은 문제제기는 많지 않았습니다. 과거 "보수야당", "제도야당" 으로 지칭되던 정치세력을 민주화 이후 습관적으로 자유주의 세력이라 부르거나 덜 진보적이거나 혁명적이지 않은 진보세력을 자유주의자라는 딱지를 붙이는 경우는 많았지만, 질문하신 분 말씀대로 "민주당이 자유주의 정당인가?" 자유주의 정당이라면 그 근거는 뭐고 그게 또 우슨 의미를 갖는 유형화인지 등에 대해 깊이 생각 못해봤다고 할 수 있어요. 그러는 사이 뉴라이트의 등장과 더불어 자유주의 세력임을 자칭하는 보수적 도전이 있었었지만, 그 때에서 큰 논의는 많지 않았던 것 같습니다. 진보의 영역 안에서 여전히 자유주의의 문제를 적극적으로 토론하는 문제에 관해 모두 수줍어하고 있는 것 같아요.
2010-07-27
10:52:05

수정  
작성자
진보진영에서 자유주의를 비판하는 이유는 자유주의가 사적 소유권의 보장을 강조하기 때문이죠. 2010-07-14
20:31:51

수정 삭제


648
  법대로 하쇼! : <부러진 화살> 서평   1
 정일영
3671 2009-07-09
647
  '어떤 민주주의인가'라는 좋은 책에 고맙습니다.   1
 정세형
3691 2009-07-28
646
  '위기의 노동' 절판인가요?   1
 정성일
4123 2009-04-04
645
  저도 절판된 책을 ..   1
 정상은
1627 2014-05-11
644
  출간 문의   1
 전요셉
1988 2013-02-12
643
  우리는 국민의 혈세를 이렇게도 쓸 줄 안다. 
 재갈윤영
1597 2015-02-06
642
  <존 메이너드 케인스>를 라디오에서 방송합니다.   2
 장화식
3898 2009-03-13
641
   "대한민국은 지금 새로운 정치를 바란다"   1
 장윤미
1859 2013-08-06
640
  야스다 고이치 인터뷰 동영상 
 장윤미
1726 2013-06-27
639
  <민주화 이후의 민주주의>의 투표율 변화 관련 %p 표시를 명확하게..   1
 장미의 기사
3968 2010-07-25
638
  65년 만에 극적 만남 
 장동만
1527 2013-11-24
637
  [ 부동산과 계급사회 ] 교환요청   1
 장대혁
4143 2008-10-20
636
  책관련 문의입니다.   1
 
3845 2010-03-20
635
  아래 책들은 언제 나오나요?   6
 
2605 2011-11-22
  자유주의에 관한 질문.   6
 자유주의궁금
3922 2010-07-14

[1][2][3][4][5][6][7][8] 9 [10]..[5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