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디어 홈페이지가 열렸군요..

2008-09-09 01:44:56, Hit : 4077

작성자 : 홍지웅

후마니타스에서 처음 책을 낼때부터 한 권도 빠짐없이
구입해서 읽어온 독자입니다.
직업적으로도, 연구에 있어서도,
그리고 교양의 측면에서도
많은 도움을 받고 있습니다.
말해야 하고, 지적해야 함에도 이상하게 기피하게 되는 주제들을
적절한 시점에, 쉽고 깔끔하게, 그리고 용기있게 내어놓는다는 데
감사하기도 하고요..
앞으로도 끈질기게 생존하시길 부탁드립니다.

#1. 항상 느끼는 것이지만, 표지의 색감과 디자인이 인상적입니다^^
     그냥 표지만 보고도 이건 후마니타스 것이다!라고 느껴질 정도?

#2. 셸던 월린의 정치와 비전 2, 3권 계획은 없는지요?
     서양정치철학의 몇세기를 한번에 관통하고 싶은데;;
* 관리자님에 의해서 게시물 이동되었습니다 (2009-10-09 17:37)


끄로마뇽
후마니타스 부대표 정미뇽입니다. "끈질기게 생존하시길 부탁드린다"는 말씀이 짠~합니다. 앞으로도 책을 읽으신 후 오자나 오류를 비롯해 의견을 올려주시면 다음 쇄에 반영하도록 노력하겠습니다. 2008-09-13
14:53:57

수정  
펀짱
안녕하세요. 후마니타스 편집장 안중철입니다. 홈페이지를 방문해 주셔서 감사드립니다. 월린의 정치와 비전은 내년 상반기에 2, 3권이 연이어 출간될 예정입니다. 2008-09-09
17:08:44

수정 삭제


753
  9월 권장도서 『부동산 계급사회』!!! 
 박경춘
4870 2008-09-08
752
  이달의 책! 『민주화 이후의 민주주의』 ^0^ 
 박경춘
4628 2008-09-08
  드디어 홈페이지가 열렸군요..   2
 홍지웅
4077 2008-09-09
750
  디자이너 서진   1
 서진
4210 2008-09-09
749
  후마니타스가 외주 교정 편집자를 구합니다 
 끄로마뇽
4999 2008-09-10
748
비밀글입니다  부탁드립니다. (웹자보와 기획안 첨부)   1
 김재민
13 2008-09-12
747
  <재공고> 후마니타스가 편집자를 찾습니다   2
 끄로마뇽
4734 2008-09-18
746
  최근 부동산 시리즈를 끝냈습니다 ㅎ   1
 홍지웅
4465 2008-09-18
745
  우리사회 노동 히어로가 말한다! 
 끄로마뇽
4348 2008-09-30
744
  강연회 후원 감사드립니다.   2
 김재민
4386 2008-10-01
743
  후마니타스 대학에 또 가다 ^^ 
 박경춘
4822 2008-10-01
742
  얼마나 많은 사람들이 어떻게 홈페이지에 왔다갈까?? 
 박경춘
3917 2008-10-07
741
  후마니타스에서 출간을 준비중인 책들   1
 박경춘
4935 2008-10-09
740
  [KBS 책문화대상]시상식에 <지식인의죽음>이 후보작으로 올랐습니다.. 
 未貞
4298 2008-10-10
739
  알라딘 사회과학 연속특강 - <제 1강 손낙구 강연회> 
 관리자
4505 2008-10-10

[1] 2 [3][4][5][6][7][8][9][10]..[5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