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 부동산 시리즈를 끝냈습니다 ㅎ

2008-09-18 18:34:51, Hit : 4464

작성자 : 홍지웅
최근 정부에서 부동산 관련 정책을 발표할때
우연찮게 김태동, 김헌동 형제의<문제는 부동산이야, 이바보들아>를 읽게되었습니다.
그 뒤에 마침 후마니타스에서 <부동산 계급사회>와 <부동산 신화는 없다>가 출간되면서
이참에 부동산 관련 도서를 3권 연속으로 읽게 되었습니다.
이렇게 특정주제에 대해 집중적으로 읽어가니 정보가 지식이 되어가더군요ㅎ
특히 <부동산 신화는 없다>의 경우 특정정책에 중심에 둔,  
곧 '원포인트 집중서'라 그런지 스트레이트로 흡수되던군요-
예전 삼성관련 도서같이 특정주제와 시류를 배경으로
동일주제이되 다루는 범위와 지점을 달리하는 출간도 의미있는 것 같네요

아 그리고..금융관련 도서도 주목을 해보시는게 어떤지..
금융의 중요성은 평소 잘 드러나지 않더라도,문제가 터지면 나라를 들었다 놓으니..
특히 경향신문에서도 계속 언급하던데, 국가개입과 시장의 기능에 대한 함의도 존재하고ㅎ
예전 <금융세계화와 한국 경제의 진로>, 넓게는 <김앤장>같이
좋은 결과물이 나올 수 있을 것 같습니다...
* 관리자님에 의해서 게시물 이동되었습니다 (2009-10-09 17:37)


끄로마뇽
호... 이권우, <책읽기의 달인, 호모 부커스>(그린비, 2008)가 말하는 책읽기 방법(느리게 읽기, 깊이 읽기, 겹쳐 읽기) 중에서 세 번째 초식을 사용하는 달인이시군요. 사실 책 한권 만드는 데 좀 오래 걸리는 편이라 일부러 시점을 맞추는 것도 아니고 '선견지명'이 있었던 것도 아닌데 묘하게 시점이 맞는 걸 보면 한국 사회에서 늘 중요한 주제이기 때문이 아닐까도 생각합니다. 말씀하신 제언도 감사드리고 기획에 참고하겠습니다. 2008-09-23
02:00:10

수정  


753
  9월 권장도서 『부동산 계급사회』!!! 
 박경춘
4870 2008-09-08
752
  이달의 책! 『민주화 이후의 민주주의』 ^0^ 
 박경춘
4628 2008-09-08
751
  드디어 홈페이지가 열렸군요..   2
 홍지웅
4077 2008-09-09
750
  디자이너 서진   1
 서진
4210 2008-09-09
749
  후마니타스가 외주 교정 편집자를 구합니다 
 끄로마뇽
4999 2008-09-10
748
비밀글입니다  부탁드립니다. (웹자보와 기획안 첨부)   1
 김재민
13 2008-09-12
747
  <재공고> 후마니타스가 편집자를 찾습니다   2
 끄로마뇽
4734 2008-09-18
  최근 부동산 시리즈를 끝냈습니다 ㅎ   1
 홍지웅
4464 2008-09-18
745
  우리사회 노동 히어로가 말한다! 
 끄로마뇽
4348 2008-09-30
744
  강연회 후원 감사드립니다.   2
 김재민
4386 2008-10-01
743
  후마니타스 대학에 또 가다 ^^ 
 박경춘
4822 2008-10-01
742
  얼마나 많은 사람들이 어떻게 홈페이지에 왔다갈까?? 
 박경춘
3917 2008-10-07
741
  후마니타스에서 출간을 준비중인 책들   1
 박경춘
4935 2008-10-09
740
  [KBS 책문화대상]시상식에 <지식인의죽음>이 후보작으로 올랐습니다.. 
 未貞
4298 2008-10-10
739
  알라딘 사회과학 연속특강 - <제 1강 손낙구 강연회> 
 관리자
4505 2008-10-10

[1] 2 [3][4][5][6][7][8][9][10]..[5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