후마니타스 북카페 이름과 로고 살짝 공개

2010-08-09 16:55:18, Hit : 6422

작성자 : 끄로마뇽
- File #1 : 후마니타스_책다방.jpg(275.9 KB), Download : 288
원래크기로보기

살짝 공개합니다.
처음에는 북카페를 넣을까 하다가,
북카페에서 '북'은 수식어(즉 인테리어)인 경우가 많다고 해서,
북 앤 카페를 넣을까 했어요.

이렇게도 바꿔보고 저렇게도 바꿔보다가 이렇게 결정했습니다!
엎드려서 책 보는 모습이 편해 보이지 않으세요? ^^
북디자이너 정하연 씨의 작품입니다.^^


neogenis
와~이름과 디자인 모두 잘 만드셨네요.^^ 2010-08-11
11:42:35

수정 삭제


768
  <후마니타스통신> 12월호   283
 관리자
41128 2009-12-11
767
  [강독안내] 20세기 유럽의 사민주의는 어떻게 성공할 수 있었나   88
 박상훈
22875 2010-02-22
766
  후마니타스 출간 번역서(의 원서) 문고도 있습니다. 
 윤상훈
19407 2011-05-18
공지
  후마니타스 원고 투고 및 작성 요령 
 관리자
8369 2008-09-02
764
  <모집> 정치학 공부하며 공동 번역에 참여하실 분   3
 박상훈
8226 2009-01-13
763
  구독신청   1
 우공이산
7027 2009-12-14
  후마니타스 북카페 이름과 로고 살짝 공개   1
 끄로마뇽
6422 2010-08-09
761
  한여름용 바탕화면   3
 윤상훈
6407 2011-06-14
760
  [강독모임] 정당론 읽기   14
 박상훈
6055 2013-01-14
759
  [서평] 에밀 뒤르켐 <직업윤리와 시민도덕>   12
 나쵸
5733 2011-07-10
758
  [강독안내] 민주주의의 모델들   30
 박상훈
5637 2010-03-29
757
  [강독모임] 베버의 <소명/직업으로서의 정치>   17
 박상훈
5425 2011-02-24
756
    방송보기!!! [보이는 라디오-책 읽는 사람들 : 『지겹도록 고마운 사람들아』] 
 박경춘
5403 2009-01-13
755
  정치학 강독 모임   120
 박상훈
5352 2009-12-01
754
  [다방데이3] 기생충과 사랑에 빠지다_정준호   7
 끄로마뇽
5325 2011-02-28

1 [2][3][4][5][6][7][8][9][10]..[52]